Related Posts Plugin for WordPress, Blogger...


드디어 뜨거운 여름의 날씨가 어느덧 우리의 곁으로 상큼 다가오게 되었네요. 점심 이후에는 강렬하게 내려오는 햇빛으로 잠시만 서있어도 살이 타거나 땀이 온몸에 흐르게 되네요. 이 시간에 우리가 만나는 플래시게임은 우리가 흔히 보이는 슈퍼나 마트에 가면 있는 달콤하고 맛있는 초코렛을 만들어 보는 시간 어떠세요? 슈의 특별한 날인 발렌타인데이를 맞이하여, 직접 자신이 만들어 친구나 연인에게 선물을 하려고 합니다. 우리의 이쁜 친구를 도와 미션을 성공을 해야 되지만 좀처럼 쉽게 만들어지지 않으니 여러분들이 제한 시간 동안에 완성을 할 수 있도록 힘이 되어 보세요.

단축키 : 마우스


봄 나들이 하기에도 좋은 날씨에 오늘의 주인공은 꽃밭이 있는 정원을 걸으며, 어디로 인지 향하고 있습니다. 바로 2월 14일 특별한 기념일에 빈에게 주는 달콤한 선물을 만들기 위해서 이겠지요. 우리 이제 빈에게 실망을 주지 않도록 슈의 초코공장에서 힘을 합쳐 제대로 만들어 보자구요.

처음 도전을 하기 위해서는 게임 방법을 제대로 숙지를 해야만 하는데요. 그 이유는 대충 만들기에는 다소 많이 복잡하고 어려울 수 있어요. 그러나 방법만 잘 깨우치게 되면, 여러분들은 남 부럽지 않게 이쁘고 맛있는 선물을 만들어 낼 수 있어요. 내용을 읽어 보았으면, 이제 시작을 해볼까요?

무언가 아주 복잡한 구조로 되어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장비마다 만들어 지는 것이 각기 다르게 되어 있어요. 긴 과자에 시럽을 발라 빼빼로를 만들기도 하고, 눌러서 찍어내는 기계를 이용을 하여, 고양이 및 캐릭터 모양으로 완성을 시도 해볼 수도 있어요.


굉장히 중요한 것이 하나 있는데 그 것은 정해진 시간이 있어, 그 시간 안에 재료를 가지고 완성을 하지 못하면 빈에게 선물을 줄 수가 없어요. 시작은 반이라는 말이 있는데, 마음은 천천히 어떠한 방법으로 만들지는 빠르게 구상을 해주는 것이 좋겠네요.

기계에서 만들어진 완성된 과자는 잘 만들어진 것과 불량에 따라 선별을 하게 되는데요. 아주 품질이 좋게 되었다면,  H라는 곳에 바로 통과를 시키지만 그렇지 못한 경우에는 딱딱한 망치가 바닥을 치며, 산산조각을 내어 버려요.

칠판에 주인공이 만들어야 하는 것이 여러가지가 있습니다. 하나를 완성을 할 때마다 칠판에 있는 임무가 하나씩 지워지게 되는데, 보기에는 아주 쉬어 보이지만 막상 해보시면 난이도가 높다는 것을 체감하실 거에요.

과거 어린 시절의 향수를 그대로 전달해 주는 슈의 초코공장 게임을 추억 속으로 간직을 하는 것 보다는 그 때 그 시절에 즐거움을 주었던 그 느낌을 그대로 만나보기 바랍니다.  

Posted by 정보매니아 알랍쭈미